IR

IR

NEWS

제목 건강식품 판매사 '황제침향원' 인수하는 바이오리더스, 사업 다각화 본격화 2018-02-06

article.png

twi001t1429939.jpg

면역치료 신약전문 개발 코스닥 상장사 바이오리더스가 식품업체 지분 절반 가까이를 인수하며 사업 다각화에 나섰다.

5일 금융감독원 등에 따르면 바이오리더스는 건강기능식품 기업 넥스트BT의 경영권을 인수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넥스트BT 구주를 사들이는 데 360억원을 투자하고, 270억원 규모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에 참여키로 했다. 모든 절차가 마무리되면 바이오리더스는 넥스트BT 지분 44.07%를 획득하게 된다. 

바이오리더스는 300억원 규모 전환사채(CB)도 발행키로 했다. 이 CB는 박영철 바이오리더스 대표(130억원), 문원국 넥스트BT 대표(65억원) 등이 인수한다. CB 전환 시 발행되는 주식은 242만 주로 전체 주식의 15.26%다.

바이오리더스 측은 이번 인수합병(M&A)이 “회사의 성장을 위한 사업 다각화 목적”이라고 밝혔다. 넥스트BT는 여러 약재를 배합해 만든 건강식품 ‘황제 침향원’으로 알려진 업체다.

넥스트BT에 따르면 이 상품의 작년 한 해 매출은 100억원이 넘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우수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GMP) 인증 1호인 내추럴F&P가 넥스트BT 자회사여서 바이오리더스와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란 분석도 나온다. 바이오리더스 관계자는 “넥스트BT가 보유한 유휴 부지에 GMP 인증 의약품 공장을 신축해 생산능력을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바이오리더스는 개발을 완료한 BLS-H01(자궁경부상피이형증 치료제·임상 3상 진행 중), BLS-M07(자궁경부전암 치료백신·임상 2상) 등이 임상 중이다. 넥스트BT는 작년 1~3분기 누적 순이익 8억원으로, 전년 대비 흑자전환이 예상되고 있다.
김동현 기자 3code@hankyung.com